'OST'에 해당되는 글 5건

음악공감

 

 

 

 

시간을 달리는 소녀 OST - 변하지 않는 것

오래도록 마음에 남는 애니메이션​

 

 Yoshida Kiyoshi(요시다 키요시) | 시간을 달리는 소녀 (時をかける少女)

 

 

?り道ふざけて?いた
카에리 미치 후카케테 아루이타
돌아오는 길에 장난치며 걸었죠.

?も無く君を怒らせた
와케모 나쿠 키미오- 쿠라세타
이유도 없이 당신을 화나게 해봤어요.

色んな君の顔を見たかったんだ
이로은나 키미노 카오오 미타캇탄다
당신의 여러가지 표정을 보고 싶었어요.

 

大きな瞳が泣きそうな?が
오오키나 히토미가, 나키소우나 코에가
커다란 눈동자가. 울 것 같은 목소리가

今も僕の胸を締め付ける
이마모 보쿠노 무네오 시메츠케루
지금도 내 가슴을 아프게 해요. 



すれ違う人の中で君を追いかけた
스레치가우 히토노 나카데 키미오 오이카케타
엇갈려가는 사람들 속에서 그대만 따라가고 있어요.

?わらないもの探していた
카와라나이 모노 사가시테이타
변하지 않는 것을 찾고 있었어요.

あの日の君を忘れはしない
아노 히노 키미오 와스레와시 나이
그 날의 당신을 잊을 수가 없어요. 

 

時を越えてく思いがある
토키오 코에테쿠 오모이가 아루
시간을 뛰어넘는 마음이 있어요.

僕は今すぐ君に?いたい
보쿠와 이마 스구 키미니 아이타이
나는 지금 바로 당신과 만나고 싶어요. 

 


街?にぶら下げた想い
카이토오니 부라사게타 오모이
가로등 불빛 아래 내려진 추억.

いつも君に渡せなかった
이츠모 키미니 와타세나캇타
언제나 그대에게 건네줄 수 없었어요. 




夜は僕達を遠ざけていったね
요루와 보쿠타치오 톳타케테잇타네
밤이 우리들을 떨어뜨려 놓았으니까요.

見えない心で?ついた?が
미에나이 코코로데 우소츠이타 코에가
보이지 않는 마음으로 거짓말한 목소리가

今も僕の胸に響いてる
이마모 보투노 무네니 히비테이루
지금도 내 가슴에 울리고 있어요. 


 

さまよう時の中で君と?をした
사마요우토키노 나카데 키미토 코히오시타
헤메이는 시간 속에서 그대와 사랑했어요.

?わらないもの探していた
카와라나이 모노 사가시테 이타
변하지 않는 것을 찾고 있어요.



 

あの日見つけた知らない場所へ
아노 히 미츠케타 시라나이 바쇼에
그 날 찾아냈던 이름도 없는 곳에

君と二人で行けるのなら
키미토 후타리데 유케루노나라
당신과 둘이 갈 수 있다면

僕は何度も生まれ?われる
보쿠와 난도모 우마레카와레루
나는 몇 번이라도 다시 태어날 수 있어요. 



形ないもの抱きしめてた
카타치나이 모노 다키시메테타
모양도 없는것을 끌어 안았어요.

?れる音も聞こえないまま
코와레루오토모 키코에나이마마
부서지는 소리도 듣지 못한 채


君と?いた同じ道に
키미토 아루이타 오나지 미치니
그대와 걸었던 똑같은 그 길에




今も?りは照らし?ける
이마모 와카리와 데라시츠즈케루
지금도 불빛은 계속 비추고 있어요.

?わらないもの探していた
카와라나이 모노 사가시테 이타
변하지 않는 것을 찾고 있었어요. 

 

あの日の君を忘れはしない
아노히노 키미오 와스레와시나이
그 날의 당신을 잊을 수가 없어요.

時を越えてく思いがある
토키오 코에테쿠 오모이가 아루
시간을 뛰어넘는 마음이 있어요. 


 

僕は今すぐ君に?いたい
보쿠와 이마스구 키미니 아이타이
나는 지금 바로 당신과 만나고 싶어요.

僕は今すぐ君に?いたい
보쿠와 이마 스구 키미니 아이타이

 

 

 

나는 지금 바로 당신과 만나고 싶어요

0 0

드라마

 

 

 

 

SBS 드라마 스페설

"질투의 화신"

 

질투라곤 몰랐던 마초 기자와 재벌남이 생계형 기상캐스터를 만나 질투로 스타일 망가져 가며 애정을 구걸하는 양다리 로맨스

 

 

 

박신우 연출/서숙향 극본

공효진/조정석/고경표/서지혜/이미숙/박지영/이성재

 

 

 

 

 

정말 오랜만에 본방 사수하며 남편과 같이 보는 드라마.

정말 웃기고 서럽고 마음 구석 구석 공감하며 빠져들게 되는 사건과 배우들의 연기가 탁월해요!

 

 

 

 

 

그 중 조정석의 말투나 눈빛 심리 표현은 정말 대박!

연기라고 전혀 느껴지지않아 몰입감 최고랍니다^^

 

 

 

 

 

정말 이런 대형 배우였나 싶을만큼 놀라운 매력을 남편과 공감하고 있어요!

매 순간 엄지 척!

 

 

 

 

 

마초같은 카리스마와 시크한 나쁜 남자, 때로는 소심하고 치사하기까지한 남자지만,

찌질하기에는 너무나 완벽한 감동 수트빨..ㅠㅠ

 

 

 

 

 

넘사벽 비율의 공효진과 조정석의 완벽한 패션 덕분에 서로 앞다투어 아무리 망가져도 멋지네요;

 

 

 

 

 

“난 더 질투하는 엄마랑 살 거야. 더 질투한다는 건 사랑한다는 거니까.” 빨강이(문가영)는 치열(김정현)에게 그렇게 말한다.

그녀를 좋아하는 치열과 대구(안우연) 사이에서 자신의 선택의 기준이 ‘질투’라는 걸,

자신을 두고 서로 같이 살자는 두 엄마들(친 엄마와 새 엄마) 이야기로 에둘러 말한 것.

이것은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의 독특한 사랑방정식을 드러내는 것이기도 하다. 고....

문가영도 너무 이쁘네요!

 

 

 

 

 

 

 

어찌 저렇게 다 꼬아놓았을까싶은 극중 인물 관계도;

 

하지만 막장이라기엔 너문 치밀하고 계획적인 이유있는 관계네요!

 

 

 

 

 

 

질투의화신 이화신캐릭터를 연기하는 조정석씨의 공항패션이에요. 

올 블랙으로 맞춤을하고 타투선글라스역시 블랙선글라스로 통일을 시켰어요. 

요건 보너스~ㅎ

 

 

 

 

수란(SURAN) - Step Step ..질투의 화신 (SBS 수목드라마) OST - Part.3(Lyrics)

 

OST도 대박!

첫 소절 듣고 완전 소~름!

1 0
  • ㅡㅡ 2016.11.15 01:26    

    관계도가 이상해요

음악공감

 

 

영화 비긴어게인에는 마룬5의 멤버가 출연해 더 화제가 되었는데요!!

비긴어게인 노래는 다 좋은데 가장 유명한 노래는 아무래도

마룬5의 멤버 애덤 리바인이 부른 곡, "Lost stars"가 가장 유명한 곡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Adam Levine(Maroon5) - Lost Stars

 2015 Best Song Oscar Nominee

 

 

"That's what I love about music.

All these banalities suddenly turn into beautiful pearls."

난 이래서 음악이 좋아.

지극히 따분한 일상의 순간까지도 어느 순간 갑자기 진주처럼 아름답게 빛나거든.

 

 

"Are we all lost stars trying to light up the dark?"

우린 모두 어둠을 밝히려는 길 잃은 별들이 아닐까?

 

 

노래도 잘해! '비긴 어게인' 속 키이라 나이틀리는 화장을 거의하지 않은

내추럴한 모습으로 등장한다.

작년 영국 록 밴드 클란손스의 멤버 제임스 라이튼과 결혼한 후 더욱 자연스러워진 모습이네요.

 

0 0

음악공감

 

 

 

감독 : John Carney

배우 : 글렌 한사드 (Glen Hansad, 그), 마르케타 이글로바 (Marketa Irglova, 그녀)

장르 : Drama / Romance
 

 

영화를 보고나서 오랜동안 귓가에 맴도는 멜로디..

듣는 영화 ONCE

 

 

거리에서 꽃을 파는 체코의 여자가 거리에서 기타를 치며 노래하는 남자와 만나면서 음악을 통해 감정적으로 서로를 키워가는 내용이다. 남자는 여자에게서 용기를 얻고 런던에서의 오디션을 위한 앨범 작업을 함께 하는데 이 과정에서 주옥같은 노래들이 흘러나온다. 별다른 극적인 장면도 갈등도 클라이맥스도 없고, 오히려 밋밋하다고 할 수 있으면서도 아름다운 음악들과 어우러져 오래동안 기억에 남는 영화이다

 

 

베이시스트 출신의 존 카니(John Carney) 감독과 영국의 실력파 인디밴드 더 플레임스의 리드보컬이자 기타리스트인 글렌 한사드(Glen Hansad), 체코 출신의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마르게타 이글로바(Marketa Irglova)가 힘을 합쳐 만들어낸 영화로, 18살 차이였던 남녀 주인공은 영화가 만들어진 후 실제 연인이 되어 The Swell Season이라는 그룹을 만들어 활동하다가 결별하였고 마르케타는 결혼하여 아이가 하나 있다고 한다. 

 

 

 

 

 

런던으로 떠나기 전 여자에게 피아노를 선물한 후 공항에서 짓는 남자의 미소, 그리고 남자가 보내준 피아노를 앞에 두고 창밖을 바라보는 여자의 모습으로 영화는 끝이 나는데 나는 영화가 끝나고도 한동안 영화의 감동에서 헤어나오지 못했다. 그리고 통속적인 드라마에 익숙한 아줌마답게 화끈하고 분명한 해피엔딩으로 끝나지 않은 영화에 얼마나 아쉬워했는지...

 

 

0 0

TV 프로그램

 

하이드 지킬, 나’ 현빈♥한지민,

설렘주의보 폭발

누가 그러더라구요

머리말고 달라진게 뭐냐고;;

무슨 상관-_-

어차피 난 그때 현빈이 그리운거니까.

더 좋음!

가질수없는 너..ㅠㅠ

0 0

1
블로그 이미지

소소한 이야기와 휴식

세이헬로